게시자 오필수 이메일 ohphilia@unitel.co.kr
제 목 소아갑상선클리닉 ~~ ohphilia.com
내 용 안녕하세요

다음과 같이 갑상선항진증에 대하여 소개를 합니다...

갑상성항진증(Hyperthyroidism)

갑상선기능이 항진되면 신진대사가 항진돼서 신경과민, 흥분, 불안, 과민상태가 되고, 살
이 빠지고 피부에 열기가 있고 땀을 많이 흘리며 몸이 떨릴때도 있다.

목의 갑상선부위가 비대해져서 목이 불룩해 보이며(80%에서) 눈알이 앞으로 밀려나와(안
구돌출) 눈이 커진 것 같으며. 가슴이 몹시 뛴다. 이와같은 증세는 신진대사가 크게 항진
됐기 때문이다. 갑상선항진증이 갑자기 생기면 체중이 급속히 떨어지고, 음식을 폭식하
고, 물을 많이 마셔 꼭 당뇨병처럼 보일 때도 있다.

어린이의 갑상선항진증은 12-14세의 여자에게서 잘 발생하는데(남자의 5배) 10세 이하 어
린이의 갑상선항진증은 20%밖에 안된다.

사춘기의 어린이는 누구나 생리적인 갑상선의 비대가 있어서 갑상선부위가 비대해 보이지
만 다른 병세가 없으면 염려할 필요가 없다.

해산물, 어패류, 해조류같이 옥소가 든 음식을 전혀 먹지 못하는 곳의 주민들은 옥소가 부
족해서 갑상선비대증(goiter)이 생기기 쉬운데 한국에서도 궁벽한 산간지방 주민들에게
갑상선비대증을 간간이 볼 수 있다.
이런 사람들은 담수어는 먹어도 해산물은 잘 먹지 못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한국 관습
에 해산후에 미역국을 먹고 생일마다 미역국을 먹는 것은 아주 좋은 관습이다. 해산물이
희귀한 스위스같은 나라에서는 식염에 일정량의 옥소를 가미해서 갑상선비대증을 미리 예
방하고 있다.

갑상선항진증은 약물치료를 오랫동안 계속하면서 치료경과를 자주 검사해야 한다. 그러므
로 여러해동안 정밀검사와 치료를 병행해야 한다.

체중이 갑자기 떨어지는 것은 언제나 큰 병세가 있는 것으로 생각하고 곧 단골의사의 진찰
이 필요하다. 급작스럽게 식욕이 과다하거나 뚝 떨어지는 것도 무시해서는 안된다.

사춘기의 남녀는 생리적으로 갑상선의 비대증이 나타나 목이 비대해 보인다.

갑상선질환의 치료는 세밀한 검사와 정확한 진단, 장기간의 치료가 필요하므로 전문의의
계속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절대로 조급하게 서두를 필요가 없다.

갑상선질환의 방사능동위원소 치료, 수술적 치료는 성인에게서 필요하다. 신중한 치료가
필요하다.

그럼...



 

© 필소아내분비성장클리닉, e-Mail : ohphilia@unitel.co.kr